언론보도

하나은행-스틸리언, 보안강화 MOU 체결

관리자

view : 91

하나은행-스틸리언, 보안강화 MOU 체결

- 금융권 침해사고 대응 기술 교육 및 정보보안 컨설팅 등으로 보안 강화 도모

 

사이버 보안 기업 스틸리언(대표 박찬암)은 하나은행(행장 박성호)과 보안강화 업무제휴(MOU)를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디지털 신기술 보안 위협을 공동으로 연구하고 취약점 정보를 공유하여 보안에 더욱 철저히 할 예정이다. 특히 지속해서 발생하고 있는 금융권 침해사고에 대응할 수 있도록 기술 교육과 세미나를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단순 협업을 넘어 보안 관련 컨설팅을 통해 보다 실질적인 보안 강화를 도모한다.

앞서 스틸리언은 하나생명, 하나금융투자 등 하나금융그룹 계열사에 앱 보안 솔루션을 공급 계약한 바 있다. 또한 안정적인 서비스 운영을 위해 하나금융투자, 하나카드, 하나캐피탈과 수 년에 걸친 모의해킹 수행을 통해 그 보안성을 검증했다.

 


 

그림 1. MOU를 체결한 스틸리언(좌)과 하나은행(우)

스틸리언의 보안컨설팅(모의해킹)은 실제 공격자의 관점에서 블랙박스 테스팅을 통해 취약점을 분석한다. 국내외 주요 해킹대회에서 우승한 이력을 가진 글로벌 수준의 해커가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웹, 모바일, IoT 등 다양한 분야의 사례를 다수 보유하고 있다. 이외에도 모바일 앱 보안 솔루션 앱수트(AppSuit), 사이버 보안 R&D 등 전문적인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금융권 및 대기업, 공공기관 등 70여 개 이상의 고객사를 확보하고 있다.

하나은행 정보보호본부 이주환 상무는 “최근 국내외 랜섬웨어, 디도스 공격 시도로 금융회사의 사이버 위협 대응이 더욱 강조되는 시점으로 하나은행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사이버 위협에 대해 선제적이고 강력한 방어체계로 하나은행 이용 손님이 안심할 수 있는 보다 높은 보안체계를 갖추게 되었다.”며, “디지털 경쟁력에 맞춰 Usable Security 체계가 정착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박찬암 스틸리언 대표는 “하나은행의 안전한 디지털 금융 환경을 위해 외부 해커 관점의 사전 점검 등을 수행하여 보안성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